사학연금,사상 최고 운용수익 1조 8,344억원 창출

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(이사장 이중흔, 이하 사학연금)은 지난해 연간 자금운용 수익률 11.15%를 기록했고, 이는 기준수익률(BM 수익률)을 0.74%p 상회하는 결과라고 전했다. 이로써 사학연금은 작년 한 해 동안 1조 8,344억 원의 운용수익을 창출했고, 탁월한 자산운용 성과에 힘입어 2019년 말 기금규모는 20조 7,460억 원을 기록, 1974년 공단 창단 이래 처음으로 20조를 돌파했다. 사학연금은 2018년 대비 해외투자(29.1%→34.2%)와 대체투자(19.5%→21.2%) 비중을 확대했고 해외주식과 해외대체 부문에서 환을 오픈한 것이 성과의 주요 요인으로 작용했다. 자산군 중에서는 해외주식이 30.43%를 기록해 가장 높은 성과를 보였다. 사학연금은 앞으로도 금융시장 상황과 운용여건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해외투자 및 대체투자 비중을 확대하는 등 투자 다변화를 통해 안정적으로 기금운용 목표를 달성해 나갈 방침이다.

사학연금,2020 대한민국 펀드어워즈
‘우수 기관투자자 특별상’ 수상

출처 : 이데일리

사학연금은 지난 2월 12일, 서울 중구 KG타워 하모니홀에서 열린 ‘2020 대한민국 펀드어워즈’에서 우수 기관투자자 특별상을 수상했다. 국내 펀드평가사인 KG제로인이 주최하는 본 시상식은 투자자와 상호이해의 폭을 넓히고 금융산업 활성화에 이바지하기 위한 목적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, 사학연금이 수상한 ‘우수 기관 투자자 특별상’은 자본시장 기여도가 높은 기관투자자에게 수여되는 상이다. 또한 사학연금은 2019년 말 기준 자산운용 수익률 11.15%를 달성하였으며, 이는 벤치마크보다 0.74%p 높은 성과이다. 이중흔 이사장은 “앞으로도 체계적으로 균형 잡힌 분산투자를 바탕으로 안정적 초과수익을 창출하여 사학연금 기금 재정건전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기관이 되겠다”고 전했다.

사학연금,
사상 최고 운용수익
1조 8,344억원 창출

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(이사장 이중흔, 이하 사학연금)은 지난해 연간 자금운용 수익률 11.15%를 기록했고, 이는 기준수익률(BM 수익률)을 0.74%p 상회하는 결과라고 전했다. 이로써 사학연금은 작년 한 해 동안 1조 8,344억 원의 운용수익을 창출했고, 탁월한 자산운용 성과에 힘입어 2019년 말 기금규모는 20조 7,460억 원을 기록, 1974년 공단 창단 이래 처음으로 20조를 돌파했다. 사학연금은 2018년 대비 해외투자(29.1%→34.2%)와 대체투자(19.5%→21.2%) 비중을 확대했고 해외주식과 해외대체 부문에서 환을 오픈한 것이 성과의 주요 요인으로 작용했다. 자산군 중에서는 해외주식이 30.43%를 기록해 가장 높은 성과를 보였다. 사학연금은 앞으로도 금융시장 상황과 운용여건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해외투자 및 대체투자 비중을 확대하는 등 투자 다변화를 통해 안정적으로 기금운용 목표를 달성해 나갈 방침이다.

사학연금,
2020 대한민국 펀드어워즈
‘우수 기관투자자
특별상’ 수상

출처 : 이데일리

사학연금은 지난 2월 12일, 서울 중구 KG타워 하모니홀에서 열린 ‘2020 대한민국 펀드어워즈’에서 우수 기관투자자 특별상을 수상했다. 국내 펀드평가사인 KG제로인이 주최하는 본 시상식은 투자자와 상호이해의 폭을 넓히고 금융산업 활성화에 이바지하기 위한 목적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, 사학연금이 수상한 ‘우수 기관 투자자 특별상’은 자본시장 기여도가 높은 기관투자자에게 수여되는 상이다. 또한 사학연금은 2019년 말 기준 자산운용 수익률 11.15%를 달성하였으며, 이는 벤치마크보다 0.74%p 높은 성과이다. 이중흔 이사장은 “앞으로도 체계적으로 균형 잡힌 분산투자를 바탕으로 안정적 초과수익을 창출하여 사학연금 기금 재정건전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기관이 되겠다”고 전했다.